최기문 영천시장 "인구가 늘 수 있는 행정 펼치겠다"
최기문 영천시장 "인구가 늘 수 있는 행정 펼치겠다"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10일 21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11일 금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 시작
최기문 시장이 화북면에서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10일 시민들의 바램과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는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의 시간’을 화북면을 시작으로 오는 23일까지 실시한다.

최 시장은 주민들과 격의 없는 소통의 장을 마련, 지역의 현안사항에 대해 논의하고 지역발전 방안에 대한 대화를 통해 시민들의 바람 등 다양한 의견을 청취한다.

또 주민들의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즉시 해소할 수 있도록 사업 관련 부서장이 배석해 답변하고 현장답변이 어려운 사항은 관련부서로 통보해 향후 결과를 주민에게 알리는 등 쌍방소통의 창구로 활용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최기문 시장은 “지역경제 살리기, 명품교육도시, 멋들어진 문화관광 도시, 농가소득증대 등 다방면에 걸쳐 지속적으로 개선해 자연적·근본적으로 인구가 늘 수 있는 행정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특히 올해에는 인구증가와 관련해서 다둥이·다문화가족, 귀농·귀촌인을 초청, 애로사항을 듣는 자리를 마련해 인구늘이기에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8월 실시한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에서 나온 건의사항 116건 중 94건을 완료하거나 추진 중에 있으며 장기검토 18건, 추진불가 4건으로 대부분 시정에 반영해 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