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의회, 해외연수 비용을 일자리 창출에
영덕군의회, 해외연수 비용을 일자리 창출에
  • 최길동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23일 21시 5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24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수비 예산 1470만원 의원 만장일치 반납 결정
본연의 목적의식 회복·제도 개선·시스템 변화 필요성에 공감
영덕군의회(의장 김은희)는 23일 오전 10시에 열린 영덕군의회 제2차 정례의원간담회에서 하병두 의원이 제안한 2019년도의원 해외연수비 반납건에 대하여 7명의 의원 전원이 만장일치로 관련 예산 1470만원을 반납한 후 관련예산을 일자리 창출분야에 활용하기로 결정했다.

의원들의 이번 결정은 지난해 태풍 콩레이 피해와 장기간 침체된 어려운 지역경제 회복에 군민과 함께하겠다는 취지와 함께 의원 해외연수에 대한 본연의 목적의식이 회복되고, 연수제도·시스템 개선의 변화가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김은희 의장은 앞으로 영덕군의회는 정부에서 새로운 지방의회 의원 공무국외여행 관련 제도개선 방안이 마련되면 그 기준과 근본 취지에 맞도록 꼭 필요한 경우에만 연수를 하되, 엄격한 심사와 꼼꼼한 일정으로 지역 실정에 맞은 유용한 사례를 접목 시킬 수 있고 실질적인 효과를 유발할 수 있는 계획에 한해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영덕군의회 의원들은 이에 앞서 지난해 2019년도 예산안 심사시에도 타·시군의회의 해외연수비 대폭 인상과는 달리 어려운 군 재정여건을 감안해서 경북도내 23개 시군 중 가장 적은 경비의 해외연수비 예산을 편성했다.

최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길동 기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영덕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