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대간수목원-경북대 수의과대학, 백두산호랑이 종보전 업무협약
백두대간수목원-경북대 수의과대학, 백두산호랑이 종보전 업무협약
  • 박문산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23일 21시 0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24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두산호랑이 유전자원 보전·진료 협력체계 구축
▲ 국립백두대간수목원-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과 백두산호랑이 종보전사업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은 지난 23일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과 백두산 호랑이 유전자원 보전, 진료 협력체계 구축 및 제반 활동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과 경북대학교 수의과대학은 △백두산호랑이 유전 자원 이용 및 연구, △백두산호랑이 증식기술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국내외 백두산호랑이 유전자원 확보, △관리기술 이환개체 진료 등의 지원 및 교류의 제반활동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번 협약식은 국제적 멸종위기종인 백두산호랑이의 보전을 위한 공동 연구 및 의료기술 협력과 지원 등이 주된 내용이며, 특히 경북대 수의과 대학과 협진체계를 구축해 호랑이 사육 및 건강관리에 대한 최선의 방법을 함께 추진 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국립백두대간수목원의 인프라와 경북대학교 수의과 대학의 연구 노하우를 결합, ‘백두산호랑이 종 보전 사업’의 효과 극대화를 위해 공동 노력키로 했다.

김용하 원장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멸종위기 동물자원의 보전 협력이 구축되길 바라며, 수목원은 멸종위기의 동·식물 보전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문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문산 기자
박문산 기자 parkms@kyongbuk.com

봉화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