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 산불 이틀만에 완진…산림 0.5㏊ 태워
영덕 산불 이틀만에 완진…산림 0.5㏊ 태워
  • 최길동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30일 22시 0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1월 31일 목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9일 저녁 영덕군에서 발생한 산불이 되살아나 4시간여 만에 완진됐다.
지난 29일 저녁 영덕군에서 발생한 산불이 되살아나 4시간여 만에 완진됐다.

30일 영덕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22분께 영덕군 남정면 봉정리 산 1번지 야산 정상 부근에서 불씨가 되살아나 인근으로 재발화됐다.

이 불은 산림 0.5㏊를 태우는 등 소방서추산 15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소방장비 16대와 소방헬기 6대를 비롯해 소방대원 120명, 공무원·국유림특수진화대 등 330명을 투입해 같은 날 9시 30분께 완진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입산자 실화로 인해 불이 났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편, 이 산불은 지난 29일 오후 7시 27분께 같은 지점에서 발생해 2시간여 만에 진화됐으나 다시 일어났다.

최길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길동 기자
최길동 기자 kdchoi@kyongbuk.com

영덕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