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 공동주택 지원사업 대상 확대
칠곡군, 공동주택 지원사업 대상 확대
  • 박태정 기자
  • 승인 2019년 01월 31일 21시 2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01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벽도색 등 추가 10개 항목
칠곡군은 지역 내 사용검사 후 10년이 경과한 공동주택 44개 단지를 대상으로 단지 내 공동시설물 개선을 위해 3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2019년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군은 2007년부터 매년 공동주택 지원사업을 추진해 지난해까지 145개단지에 27억 원을 지원했다.

특히 올해부터는 사업활성화를 위해 방범용 CCTV 유지보수, 조경수 전지, 옥상방수 및 외벽도색 등을 추가해 10개 항목에 대한 사업을 지원한다.

또 오는 31일까지 공동주택 지원사업 신청마감 후 2월 중 ‘칠곡군 공동주택 지원 심의위원회’ 심의·평가를 통해 단지별 최종 지원금액 등을 결정한다.

백선기 칠곡군수는 “공동주택에서 거주하는 입주민이 점차 증가하고 있어 올해 실시하는 공동주택 지원사업이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을 조성하는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 며 “앞으로도 살기 좋은 공동주택 만들기를 위한 다양한 정책과 지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