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성-이보영 부부, 둘째 득남…"산모·아이 건강"
지성-이보영 부부, 둘째 득남…"산모·아이 건강"
  • 연합
  • 승인 2019년 02월 05일 17시 2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05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지성 SNS.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지성(42)과 이보영(40) 부부가 둘째 아이를 낳았다.

이보영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뉴스와의 통화에서 “이보영이 오늘 오전 아들을 출산했고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라고 5일 밝혔다.

남편 지성은 이날 자신의 SNS에 아이의 발을 찍은 사진과 함께 “보아(태명)가 태어났다. 환영한다, 보아야. 건강하자! 사랑한다!”라고 썼다.

지성과 이보영은 2004년 SBS TV 드라마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에서 처음 만나 6년간 교제한 후 2013년 결혼했으며, 2015년 첫 딸을 얻었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