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어린이 통학차량 LPG 차 전환 지원…22일까지 접수
김천시, 어린이 통학차량 LPG 차 전환 지원…22일까지 접수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0일 21시 5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1일 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천시가 어린이 건강보호와 대기 질 개선을 위해 어린이 통학차량 LPG 차 전환 지원 사업을 올해 신규사업으로 추진한다.

지원대상은 2010년 12월 31일 이전 차량 등록(15인승 이하 소형 경유 차량)된 김천시 어린이 통학차량을 폐차(수출말소 포함)하고 LPG 신차를 구매하는 차량소유자로 시는 총예산 1억7500만 원, 1대당 500만 원(35대)의 보조금을 정액 지원한다.

오는 2월 22일까지 지원신청을 받아 자가용 유상운송 허가를 득한 차량을 우선 지원 대상으로 선정하며, 차령(생산 연도)이 오래된 차량, 차령이 같은 경우 어린이집, 유치원, 특수학교, 초등학교, 학원·체육시설 차량 순으로 우선순위를 고려해 대상자를 결정한다.

신청자 중 조기폐차 지원사업과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지원 사업에 대해 신청 및 보조금지원을 받았거나 희망하면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며 접수마감일 기준으로 지방세, 세외수입, 환경개선부담금 등 체납이 없어야 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어린이 통학차량 소유자는 지원신청서(구비서류 포함)를 작성하여 시청 환경위생과에 직접 방문 또는 등기우편(우편은 도착일 기준) 접수하면 된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미세먼지로부터 취약 계층인 어린이의 건강을 보호하고 앞으로도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정책발굴과 관리에 총력을 기울여 시민들의 건강을 지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