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보건대, 고용부 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 선정
경북보건대, 고용부 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 선정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1일 21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2일 화요일
  • 1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중년 인력양성·청년 인력매칭 사업
경북보건대학교 산학협력단이 2019년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 공모사업 약정 체결식을 하고 있다. 경북보건대
경북보건대학교(총장 이은직) 산학협력단의 ‘신중년 일자리를 위한 NEW-START 인력 양성사업’과 ‘청년 일자리 ONE-STOP 인력매칭사업’이 고용노동부 2019년 지역·산업 맞춤형 일자리 창출 지원 사업에 선정됐다.

김천시와 경북보건대학교 산학협력단이 컨소시엄을 형성해 진행하는 이 사업은 지역 산업 수요에 맞는 인력양성 및 지역 차원의 고용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교육·훈련 및 취업 촉진사업이다.

총 1억7000만 원의 규모로 지역 기업과 한국전력기술(주), 한국교통안전공단 등 지역 공공기관의 연계·협조를 통해 지역의 일자리 창출 및 사전 직업능력 개발로 취업 연계 지원을 할 계획이다.

‘신중년 일자리를 위한 NEW-START 인력양성사업’은 김천지역의 초고령화 진입에 따른 노인복지 서비스 인력 확보에 노력하고 보건산업 분야 전문특성화 대학에 걸맞은 교육네트워크를 운영한다.

‘청년 일자리 ONE-STOP 인력매칭사업’은 김천지역 맞춤형 QC 인재 일자리 창출을 통한 취업률 제고 및 중소기업 고용안정 및 인력수급 원활화에 노력한다.

이은직 총장은 “신중년 및 청년을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 구축 및 직무능력향상을 위한 전문교육 시설기반 구축을 통해 양질의 전문 인력을 양성해 김천지역의 고용 활성화에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