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퇴직임직원 정보등록제도 시행…공정거래 앞장
포스코, 퇴직임직원 정보등록제도 시행…공정거래 앞장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2일 21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3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스코본사 전경
포스코가 2월부터 퇴직임직원 관련 거래처 정보 등록 제도를 시행해 공정거래 정착에 앞장 서기로 했다.

퇴직임직원 관련 거래처 정보 등록 제도는 공정거래 환경조성의 일환으로 공급사·고객사 등 이해관계 업체에서 근무중인 퇴직 임직원의 정보를 사내 인트라망에 등록하는 제도로 지난해 100대 개혁과제로 발표해 이번에 본격 추진됐다.

포스코 직원은 업무 수행과 관련해 퇴직임직원이 거래업체에서 재직하는 사실을 인지한 경우 당사자의 동의를 받아 클린포스코 시스템에 퇴직임직원에 대한 일반 정보를 등록해야 한다.

클린포스코 시스템은 모든 추천 및 청탁 내용을 기록하고 관리하는 시스템으로, 청탁이 발붙이지 못하는 정직하고 투명한 기업문화 정착을 위해 지난 2016년 도입했다.

이번에 퇴직임직원 정보도 등록할 수 있게 됨에 따라 모든 거래처의 공정거래 환경조성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