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대구시장 페이스북 계정 사칭 신고…경찰 추적 중
권영진 대구시장 페이스북 계정 사칭 신고…경찰 추적 중
  • 배준수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17일 15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17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최근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이 도용된 사실을 알리는 글을 남겼다.
권영진 대구시장이 누군가가 자신의 페이스북 계정을 사칭하고 있다는 신고를 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권 시장은 지난 15일 “최근 제 계칭을 사칭해 제가 직접 대화하는 듯 한 메시지를 주고받은 뒤 이 대화를 캡처해 유포하는 범죄행위가 벌어지고 있어 사비어수사대와 페이스북코리아에 신고했다. 이 같은 사진이나 게시글을 보면 꼭 신고해달라”는 내용의 글을 페이스북에 올렸다.

수사에 나선 대구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권 시장 계정을 사칭한 인물은 다른 이와 욕설을 하며 대화하는 등의 메시지가 캡처돼 불특정인들에게 유포되고 있는 사실을 확인했다.

경찰은 대구에 주소를 둔 사람이 권 시장을 사칭한 계정을 만든 사실을 확인했으며, 조만간 용의자를 특정해 검거할 계획이다. 경찰 관계자는 “우리가 확인한 권 시장 사칭 계정이 다른 사람의 명의로 도용됐을 가능성까지 확인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 시장은 지난 10일 페이스북에 소속 정당인 자유한국당의 자성을 촉구하는 쓴소리를 담은 글을 올려 화제가 됐다.

대구시청 관계자는 “권 시장은 페이스북에서 메시지 창에서 대화를 주고받은 행위 일체를 하지 않는다”면서 “최근 한국당 관련 글을 올린 것과 연관성이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기자 baepro@kyongbuk.com

법조, 경찰, 대학,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