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양군, 전기차 최대 1500만원 선착순 지원
영양군, 전기차 최대 1500만원 선착순 지원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02월 25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26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부터 내달 7일까지 민간보급사업 신청 접수
영양군은 미세먼지 저감과 대기 질 개선을 위해 26일부터 오는 3월 7일까지 ‘전기자동차 민간보급사업’을 접수한다고 25일 밝혔다.

전기자동차 민간보급사업은 총 9456만 원의 예산을 투입하며, 보급수량은 2018년도 이월분 1대를 포함해 총 6대이고 대당 최대 1500만 원 지원한다.

보급대상 차종은 승용차의 경우 현대자동차의 아이오닉, 코나EV, 기아자동차의 니로(HP,PTC), 쏘울EV, 르노삼성의 SM3 Z.E. 등이고, 초소형 자동차의 경우 르노삼성의 TWIZY, 대창모터스의 DANIGO, 쎄미시스코의 D2 등 환경부의 인증차량이 있다.

대상자 선정은 사업 예산 범위 내로 접수된 경우에는 신청서가 접수된 순서로 선정하고, 예산 범위를 초과해 접수된 경우에는 추첨 방식으로 선정하며, 추첨을 할 경우 추첨 일시는 3월 8일 금요일 10시에 장소는 영양군청 환경보전과 사무실에서 실시한다.

신청자는 군 홈페이지에서 신청서와 필요한 서류를 내려받아 작성하고 신분증 또는 사업자 등록증, 전기자동차 매매계약서 사본, 전기 택시나 취약계층의 경우에는 이를 증명할 수 있는 증빙서류를 첨부하여 군청 환경보전과로 제출하면 된다.

영양군은 전기자동차 민간보급사업으로 대기오염의 주범인 자동차 매연과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해 군민의 건강을 보호하고 쾌적한 대기 환경 조성에 이바지하고자 한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