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미, 다음달 싱글 '혼자' 발표…21개월만의 신곡
거미, 다음달 싱글 '혼자' 발표…21개월만의 신곡
  • 연합
  • 승인 2019년 02월 28일 16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2월 28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거미 [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거미(본명 박지연·38)가 21개월 만에 신곡을 발표한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거미가 3월 18일 새 싱글 ‘혼자’를 낸다며 2017년 6월 정규 5집 ‘스트로크’(STROKE) 이후 21개월 만의 신곡이라고 28일 밝혔다.

‘혼자’는 ‘거미표’ 감성 발라드로 뉴이스트W, 에이핑크, 허각 등의 가수와 작업한 룩원이 작곡에 참여했다. 연인 사이에서 누구나 한 번쯤 느껴봤을 법한 ‘사랑이 흐려지고 언젠가부터 함께 있어도 혼자인 것 같은’ 감정을 표현했다.

소속사는 “‘혼자’는 거미의 곡 해석을 기반으로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돋보이는 슬픈 발라드”라고 소개했다.

지난해 가을 배우 조정석과 결혼한 거미는 지난달 전국투어를 마쳤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