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 김동건씨, 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 대상 수상
경산 김동건씨, 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 대상 수상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3월 15일 17시 3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3월 15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청귀얄사발
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에서 대상을 차지한 경산 도예공방 섬김의 김동건 씨가 출품한 분청귀얄사발.
2019 문경찻사발축제의 기획행사로 개최된 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에서 경북 경산 도예공방 섬김의 김동건(42) 씨가 출품한 분청귀얄사발이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금상에는 천경희(문경시) 씨, 은상 강영준(경남 밀양시) 씨, 동상 이병권(상주시) 씨, 이서현(문경시) 씨, 장려상 이승민(부산 금정구) 씨, 박덕망(대구 동구) 씨, 이태정(대구 수성구) 씨, 강준호(경주시) 씨, 박승일(경주시) 씨가 각각 입상했다.

올해 16회째를 맞는 전국찻사발공모대전은 ‘찻사발의 본향’인 문경을 널리 알리고 선조들의 장인정신을 계승 발전시키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서 찻사발에 대한 열정을 지닌 전국의 도예인 및 도예전공 학생들이 대거 참여해 성황을 이루었다.

제16회 전국찻사발공모대전 수상작들.
전국 각지에서 163점의 작품이 출품된 이번 공모전의 심사는 산청요 민영기, 일송요 황동구, 도곡요 정점교, 계명문화대학교 이원부 교수 등이 네 차례의 엄격한 심사를 거처 대상작 등 80점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대상작인 분청귀얄사발은 완만한 외형의 선과 색깔뿐만 아니라 귀얄자국에서 느껴지는 빠르고 힘찬 율동감을 시원하게 잘 표현했다는 평이다.

이번 공모대전 시상식은 5월 6일 축제 마지막 날에 열리며, 수상작은 4월 27일부터 5월 6일까지 10일간 개최되는 문경찻사발축제 ‘전국찻사발공모대전 수상작 전시관’에서 만나볼 수 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