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신보재단-하나은행,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보증협약
경북신보재단-하나은행,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보증협약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3월 27일 21시 4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3월 28일 목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신용보증재단과 하나은행 대구경북영업본부(전무 최영식)는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보증 협약’을 체결했다.
경북신용보증재단(이사장 박진우)은 27일 하나은행 대구경북영업본부(전무 최영식)와 ‘하나은행 특별출연 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협약보증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하나은행은 5억원을 재단에 특별출연, 소기업·소상공인의 유동성 지원을 위해 총 75억원의 보증을 지원하게 된다.

지원대상은 담보력이 부족한 경북 지역 소기업·소상공인이며 업체당 최고한도는 1억원까지이고, 상환기간은 1년 또는 5년이다.

또 보증료율도 0.2% 감면해준다.

박진우 이사장은 “하나은행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경북지역 서민경제 안정과 일자리 창출이 활성화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소상공인의 경영난 해소를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