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천시, 온·오프라인 불문 판매망 확보…미나리 판로개척 박차
영천시, 온·오프라인 불문 판매망 확보…미나리 판로개척 박차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01일 21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02일 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농업기술센터는 미나리 농가의 판로 개척에 앞장서고 있다.
영천시는 최근 소비 감소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나리 재배농가의 판로확대를 위해 다양한 유통망을 구축하고 판매촉진에 앞장서고 있다.

시에 따르면 미나리 생산은 화북·신녕 등 10개 지역 49농가에 재배면적은 11㏊, 생산량은 132t에 이르며 2000년부터 2018년까지 농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보건소에서 한시적 식품판매허가를 해왔다.

하지만 올해부터 미나리 농가의 술, 고기 판매에 대한 식품판매허가 중지됨에 따라 시는 온·오프라인 쇼핑몰인 별빛촌장터 등에 판매장을 만들어 미나리 판매망을 확보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소비자들의 편의를 위해 축협의 축산물이동판매차량을 신녕면 치산 등 미나리 주산지에 배치해 맛좋고 신선한 고기를 공급하고 있다”며 “화북면 정각리 미나리작목반은 축협 고기를 사용하는 한편 한우프라자 등 지역 축협 판매장에 미나리 판매장을 개설해 서로 상생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아울러 각종 농특산물 판매행사 참여 및 지역 식육식당과 미나리 재배농가 유통망 연결, 온·오프라인 쇼핑몰인 ‘별빛촌장터’, 영천휴게소 ‘별빛촌 영천농부장터’ 입점 등 미나리 판로확대를 위해 다양한 유통망을 구축해 추진 중에 있다.

최기문 시장은 “최근 미나리 소비 감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재배농가의 소비촉진을 위해 판로확대와 소득증대 등 다양한 지원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