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30% 돌파
KBS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30% 돌파
  • 연합
  • 승인 2019년 04월 08일 16시 0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08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뿐인 내편'보다 시청률 상승 속도 빨라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KBS 제공]
KBS 2TV 주말극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이 시청률 30% 고지를 넘었다.

8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55분 방송한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시청률은 24.8%-30.1%를 기록하며 방송 12회 만에 30%를 돌파했다.

전작 ‘하나뿐인 내편’이 30%를 돌파한 시점은 20회로,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이 더 빠른 시청률 상승세를 보였다.

전날 방송에서는 아웅다웅하다가 한층 더 가까워진 강미리(김소연 분)와 한태주(홍종현)의 관계가 은근한 설렘을 유발하며 재미를 줬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네 모녀의 현실적인 이야기뿐만 아니라 직장 상사와 신입사원 관계 속에서 엉뚱하게 엮이는 남녀의 투덕거림을 표현하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한편, tvN 주말극 ‘자백’은 5.5%(유료가구), OCN 주말극 ‘킬잇’은 2.2%였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