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 '나드리 투어버스' 본격 운행
청도군, '나드리 투어버스' 본격 운행
  • 김윤섭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5일 21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6일 화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민 소득증대·경제 활성화 기대
청도군과 전담 여행사가 직접 관광상품을 개발, 판매, ‘청도나드리 투어버스’를 운행한다.청도군.
청도군은 도시지역 관광객을 유치하고 청도를 방문하는 관광객의 교통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16일부터 ‘청도나드리 투어버스’를 본격 운행한다.

이에 앞서 군은 15일 청도군청 광장에서 이승율 군수를 비롯한 박기호 군의회 의장, 군의원, SNS홍보단, 문화관광해설사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도나드리 투어버스’ 출발식을 가졌다.

‘청도나드리 투어버스’ 사업은 청도군과 전담여행사가 주민소득 증대와 연계한 코스를 개발해 직접 청도여행 관광상품을 만들어 온·오프라인을 통해 모객판매하는 사업이다.

청도군은 지난 2월 전담여행사를 공모·선정해 지난달 ㈜코다투어(대표)·㈜스타대구고속관광과 계약을 체결, 4월부터 11월까지 매주 토·일요일, 주중은 청도시장(4일, 9일), 동곡시장(1일, 6일)날 45인승 1대로 총 86회를 운행한다.

‘청도나드리 투어’ 버스는 2개 코스를 운행하며 운행일정별로 코스가 달라 관광객이 선택할 수 있다.

△새마을코스는 대구에서 출발∼청도역∼와인터널∼청도시장∼소싸움경기장(소싸움테마파크)∼레일바이크∼새마을운동발상지기념공원∼직거래장터로 △운문코스는 대구에서 출발∼청도역∼운문사∼먹거리타운∼신화랑풍류마을∼운림고택∼운강고택∼직거래장터로 이어진다.

기본 이용요금은 성인 4000원, 중·고등학생, 경로, 장애인 3000원, 초등학생 2000원이며, 식사비용과 유료관광지 이용료는 별도로 지불해야 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전담여행사와 청도군이 전통시장, 먹거리타운, 로컬푸드, 고택 등 지금껏 알려지지 않은 숨은 관광자원들을 찾아 즐길 수 있게 직접 여행상품을 개발·판매, 군민의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