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포항 나루터길, 벽화로 새롭게 태어난다
[포토] 포항 나루터길, 벽화로 새롭게 태어난다
  • 이은성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5일 21시 3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5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옛 도심 포항시 북구 중앙동 나루터길 골목이 벽화로 새롭게 태어난다. 15일 오후 이진구 한동대 콘텐츠융합디자인학부 교수와 관계자들이 벽화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옛 도심 포항시 북구 중앙동 나루터길 골목이 벽화로 새롭게 태어난다. 15일 오후 이진구 한동대 콘텐츠융합디자인학부 교수와 관계자들이 벽화 작업을 체크하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포항의 옛 도심 북구 중앙동 나룻터길 골목이 꿈과 추억, 희망과 안전이 있는 멋진 벽화 거리로 벽화로 새롭게 태어난다. 15일 오후 이진구 한동대 콘텐츠융합디자인학부 교수와 관계자들이 벽화 작업에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중앙동 나룻터길 벽화 사업’은 경북일보·한동대디자인연구소·영남에너지서비스를 비롯한 8개 민·관 단체가 나루끝에서 포항초등학교 500m 골목, 50여 주택을 3구간으로 나눠 ‘어린 떠돌이의 길’ 등 특색있는 테마 골목 으로 오는 6월 말까지 조성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은성 기자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