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한 초등학교서 학생 29명 식중독 의심 증세 호소
대구 한 초등학교서 학생 29명 식중독 의심 증세 호소
  • 김현목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7일 22시 0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8일 목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지역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들이 집단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17일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동구 A초등학교 학생 29명이 복통과 구토, 설사 등의 증세를 보여 치료를 받고 있다.

학생들은 지난 16일 오후부터 식중독 증세를 호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해당 학교는 17일 급식을 중단했으며 수일간 도시락 등으로 대체할 예정이다.

보건당국은 식중독 여부를 밝혀내기 위해 역학조사에 들어갔다.

김현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현목 기자
김현목 기자 hmkim@kyongbuk.com

대구 구·군청, 교육청, 스포츠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