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길 작가 ‘제15회 장두건미술상’ 수상
이종길 작가 ‘제15회 장두건미술상’ 수상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18일 16시 3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19일 금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두건미술상운영위원회
이종길 작가
장두건미술상운영위원회(위원장 임해도)는 2019년 ‘제15회 장두건미술상’ 수상작가로 이종길 작가를 선정했다.

‘초헌미술상’에서 ‘장두건미술상’으로 개칭된 이후 네 번째로 실시한 이번 공모는 지난 12일 포항시립미술관 회의실에서 지원 작가들의 프레젠테이션과 질의·응답을 통해 엄정하게 심사됐다.

한국 근대미술을 대표하는 구상 화가이자 포항미술의 초석을 이룬 초헌(草軒) 장두건 화백(1918~2015)의 예술정신을 기리고 지역미술발전을 위해 2005년 제정된 장두건미술상은 그 변모를 꾀하며 2016년부터 미술상 수상작가 대상지역을 포항에서 영남지역(대구·경북) 전체로 확대했으며, 지난해 제14회 류현민 수상작가에 이어 이종길 작가가 제15회 장두건미술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공허한일상2 130.3x162.1oil on canvas 2018
공허한 일상의 풍경으로 자신만의 독자적인 작품세계를 구축해가고 있는 이종길 작가는 이번 장두건미술상 수상에 대해 “이렇게 큰 미술상의 영광을 주신 관계자분들과 주변에서 항상 격려해 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리며, 작가로서의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작품에 정진하도록 하겠다. 더불어 지역에서 작품 활동을 한다는 것은 많은 어려움이 있으나, 이번 수상을 통해 작품 활동을 할 수 있는 용기와 더 큰 힘이 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상식은 오는 5월 9일 오후 5시 포항시립미술관 ‘소프트 하우스, beyond Steel’, 제14회 장두건미술상 수상작가, 류현민 ‘바람이 불어오면…’展 개막식에서 개최되며, 장두건미술상 수상자에게는 포항시장의 상패와 장두건미술상 운영위원회의 창작지원금 700만 원, 그리고 2020년 포항시립미술관에서의 개인전 기회가 주어진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