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취·창업 인큐베이팅 마치고 화려한 비상
포스코, 취·창업 인큐베이팅 마치고 화려한 비상
  • 이종욱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1일 21시 47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2일 월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지원 프로그램 성과
청년 AI·Big data 아카데미 5기가 지난 5일 열린 수료식에서 기념 사진을 찍고 있다.
포스코가 운영하는 청년 취·창업 지원 프로그램이 정상궤도에 올라 실질적인 성과로 이어지고 있다.

포스코는 지난해 11월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새로운 비전으로 제시하고, 창업 인큐베이팅 스쿨·기업실무형 취업교육·청년 AI/Big data 아카데미 등 청년 취·창업 지원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에 들어갔다.

창업 인큐베이팅 스쿨은 창업 준비단계에서 습득해야 할 기본 지식부터 전문 코치의 멘토링 지원까지 창업에 직접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교육을 제공한다.

참가자 전원에게 무상교육과 숙식을 제공하며 사업계획서 심사 통과자에게는 포항·광양 벤처밸리 입주 자격까지 부여해 준다.

이 같은 취지로 시작한 창업인큐베이팅 스쿨은 지난 3월 29일 25명의 제 1기생 예비창업자를 배출했다.

교육생들은 교육기간중 실무교육을 통해 다양한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새로운 기능을 추가해 사업 가능성을 높여 나갔다.

대표적으로 트랜스포머형 모듈텐트, 친환경 내진소재, 어드밴스드 모바일 전략게임 등이 창업 인큐베이팅 스쿨을 통해 호평을 받았다.

특히 이들이 창안한 창업 아이템 중 4가지는 정부의 창업 지원사업(과학기술정보통신부·창업진흥원·창조경제혁신센터 등)에 선정되는 성과를 거뒀다.

포스코는 오는 6월 10일 포항에서 2차 창업 인큐베이팅 스쿨 교육에 들어간다.

기업실무형 취업교육은 취업 준비생의 취업 역량을 높이는 프로그램으로 연초 개설 이후 교육생의 22%가 취직에 성공하는 성과를 냈다.

이 과정은 기업분석·자기소개서 작성 등 취업에 필요한 기본역량뿐만 아니라 경영 시뮬레이션과 실무과제 수행을 통해 기업 경영에 대한 이해와 문제해결 방법에 대한 교육을 제공한다.

기업실무형 취업교육은 매월 차수 별로 교육을 진행하며, 교육 참가자에게 무상교육과 숙식 및 교육수당을 지급하며, 성적 우수자에게는 포스코인재창조원에서 인턴으로 일할 수 있는 특전도 주어진다.

AI와 Big Data 전문역량 교육을 제공하는 청년 AI/Big data 아카데미 6기는 지난 8일 부터 교육을 시작했다.

참가자들은 12주 동안 AI/Big Data 프로그래밍 학습과 과제수행을 통해 차별화된 취업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으며, 성적우수자에게는 포스코그룹 채용 또는 포스텍 연구인턴 기회를 제공한다.

한편 포스코는 청년 취·창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5년간 총 5500명의 청년인재를 육성함으로써 청년 실업문제 해소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각 프로그램은 홈페이지(http://youth.posco.com)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메일(eduposco@poscohrd.com)을 통해 문의가 가능하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