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청기면 임희숙씨, 제62회 보화상 '효행상' 수상
영양군 청기면 임희숙씨, 제62회 보화상 '효행상' 수상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2일 07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2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병환으로 쓰러진 시부모님 20여년간 지극정성 간호
보화상을 수상한고 있는 임희숙(가운데)씨
영양군 청기면 임희숙(여·54)씨가 지난 18일 재단법인 보화원이 주관한 제62회 보화상 시상식에서 효행상을 수상했다.

보화상은 1956년 고(故) 조용호 씨가 쇠락하는 윤리 도덕을 되살리기 위해 기부한 기금으로 보화원을 설립해 1958년부터 매년 대구·경북의 모범적인 효행, 열행, 선행자를 시상하는 권위 있는 상이다.

임씨는 결혼 후 지금까지 시부모님과 함께 생활하며 병환으로 쓰러진 시부모님을 20여 년 넘게 지극정성으로 병간호하여 효부로 칭송이 자자하고 가족들을 묵묵히 뒷바라지하는 등 화목한 가정을 이루고 있다.

또 마을에 홀로 계신 이웃들을 위해 봉사하며 자신의 부모처럼 공경하는 등 가정과 지역사회를 위해 꾸준히 효행을 실천한 공을 인정받아 이번 제62회 보화상을 수상하게 됐다.

임희숙 씨는 “며느리의 당연한 도리로 살아왔는데 이런 큰 상을 주시니 송구스러울 따름이라며 앞으로도 내 가족뿐만 아니라 어려운 이웃을 위해 항상 베풀며 살아야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