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문화관광공사, '상하이세계여유박람회' 단독 부스 운영
경북문화관광공사, '상하이세계여유박람회' 단독 부스 운영
  • 황기환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2일 21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3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춤형 세일즈
경북문화관광공사가 지난 16일부터 21일까지 중국 상하이서 열린 ‘2019 상하이세계여유박람회’에서 운영한 경북홍보부스가 관람객들로 붐비고 있다.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는 지난 16일부터 21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2019 상하이세계여유박람회’에서 경상북도 단독 부스 운영으로 중국 관광객 유치를 위한 홍보마케팅 활동에 총력을 기울였다고 22일 밝혔다.

공사는 또한 이번 박람회 기간에 앞서 현지 여행업계와 세일즈 콜로 선제적인 관광 콘텐츠 공급으로 경북관광 상품개발 촉진을 위해 마케팅 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박람회에서는 경주시, 안동시, 구미시, 포항시, 문경시, 군위군, 영덕군, 울진군과 함께 참가해 경북의 인지도를 높이고 다양한 관광자원을 홍보했다.

이와 함께 일반 참관객 대상으로 경북 관광 SNS 이벤트와 한국 문화 체험 이벤트, 경북홍보대사 황치열 포토존 운영 등으로 만족도를 높이며 관심을 유도했다.

더불어 한국관광공사 상하이지사와 협력해 현지 대형 여행업계 2~3개 업체 대상으로 맞춤형 세일즈 콜로 효과적인 관광 마케팅을 펼쳤다.

또 최근 중국 시장에서 웰니스, 스포츠 관광이 각광받고 있는 트렌드에 따라 경북·대구연계 웰니스 상품 구성 협의와 함께 중국 태권도, 축구 등 스포츠 관련 단체관계자들과의 면담도 가졌다.

경북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상하이에서 경상북도 단독 부스를 운영해 효과적으로 경상북도의 관광자원을 홍보할 했다”며 “앞으로도 경상북도의 다양한 관광자원을 알리고 중국 특수목적관광단 유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