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수산가공식품 맞춤형 홍보·판촉 잰걸음
경북 수산가공식품 맞춤형 홍보·판촉 잰걸음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2일 21시 5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3일 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국제수산식품전시회 참가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22일부터 2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제15회 서울국제수산식품전시회’에 도내 수산식품가공업체에서 생산한 제품에 대한 홍보와 판촉활동 등 시장개척에 나섰다.

22일 도에 따르면 올해 15회째를 맞는 서울국제수산식품전시회는 (사)한국수산회가 주최하고 해양수산부·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200여개 업체 350개 부스 규모로 열리는 국내 최대 수산식품 전문 박람회다.

경북도는 9개 가공업체가 참가해 청어과메기, 자숙골뱅이, 오징어빵, 대게김, 게살 등 10여 종의 다양한 우수 수산물을 선보인다.

도는 올해 대한민국명품특산물페스티벌, 부산국제수산무역엑스포 참가 등 국내 홍보·마케팅뿐만 아니라 태국식품박람회·홍콩푸드엑스포·중국국제청도어업박람회에 참가하고 태국, 베트남 수출바이어 상담회를 운영한다.

또 내년에는 동남아권 수산물 안테나숍 개소를 위해 해외 대형마트관계자 및 바이어를 현지에 초빙, 품평회와 함께 일반인 대상 판촉?홍보행사 등 세계 시장 진출을 위한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경북도는 올해 수산 유통·수출·홍보를 위해 가공식품 생산 인프라 구축에 53억원, 수산물 유통체계 구축 39억원, 국내외 홍보 마케팅 35억원, 수산물 브랜드 개발 16억원 등 모두 143억원을 투입한다.

김두한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박람회가 국내 경제성장 둔화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경북도 수산식품산업이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이 되길 기대한다”며 “지속적인 국내외 홍보·마케팅 지원과 함께 수산 스타기업 육성 등을 통해 경북도가 수산식품 한류시대를 이끄는 선봉에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