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출입은행 구미출장소 존치 결정
한국수출입은행 구미출장소 존치 결정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3일 21시 1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4일 수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출입은행의 구미출장소 등 전국 4개 지점 존치가 최종 결정됐다.

정부는 23일 서울청사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주재로 제20차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한국수출입은행의 구미·여수·원주·창원 4개 지점·출장소를 그대로 두는 것으로 결정했다.

한국수출입은행은 당초 재무안정성, 경영투명성 제고를 위한 구조조정을 위해 전국 4개 지점·출장소를 폐쇄하기로 한 방침에 대해 지난달 25일 열린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재검토 의사를 밝혔으며, 이날 회의에서 존치하는 것으로 결정했다.

그동안 구미시와 경상북도상공회의소협의회, 구미지역 국회의원 등은 한국수출입은행 구미출장소 존치를 위해 기획재정부, 국회, 한국수출입은행 등에 지속적인 건의와 면담을 통해 구미 지역 기업인과 시민의 우려를 전달하고 구미출장소 존치 필요성을 피력해 왔다.

구미시는 구미출장소 등 4개 지점·출장소 존치 결정에 대해 환영의 뜻을 밝히며 “한국수출입은행 구미출장소가 구미·김천·칠곡 등 경북 북부지역 수출기업의 경쟁력 강화에 보다 많은 기여를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