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대구 전지역 비…쌀쌀한 주말
경북·대구 전지역 비…쌀쌀한 주말
  • 류희진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5일 19시 2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6일 금요일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가 내린 대구·경북은 낮 최고 20℃를 밑도는 다소 쌀쌀한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25일 대구기상지청은 이날 오후부터 시작된 비가 금요일인 26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대구와 경북내륙·남부동해안지역에 5∼20㎜, 경북북부동해안지역에는 10∼30㎜의 강수량을 기록할 것으로 예보됐다.

특히, 토요일인 27일 오전에 경북내륙지역 기온이 1∼5℃로 크게 떨어지며 늦서리 또는 얼음이 어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돼 농작물관리에 유의해야겠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25일 아침 최저기온은 청송 10.5℃, 봉화 11.6℃를 비롯해 포항 13.4℃, 안동 13.5℃, 대구 14.2℃를 기록했다.

낮 최고기온은 포항 15.6℃, 대구 19.0℃, 안동 19.2℃, 의성 21.4℃ 등 평년보다 다소 낮은 기온분포를 보였다.

26일에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비가 내리다가 오후부터 고기압에 들며 차차 소강상태에 들겠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봉화 6℃, 영양 7℃를 비롯해 안동 10℃, 대구·포항 11℃, 구미 13℃ 등 6~13℃ 분포로 전날보다 2∼5℃가량 낮은 아침 기온이 예상된다.

낮 최고기온은 포항·안동 12℃, 대구 13℃, 고령 15℃ 등 10~15℃ 분포로 전날보다 약 5∼6℃ 떨어진 낮 기온을 보이겠다.

또, 비가 그친 후부터는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은 날이 이어지겠다.

27일 아침 최저기온은 2~9℃며 낮 최고기온은 15~20℃의 분포를 보이며 전날보다 아침 기온은 4℃가량 떨어지고 낮 기온은 5℃ 정도 높아지며 큰 일교차를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경북내륙을 중심으로 비가 내리면서 곳곳에 천둥, 번개를 동반한 돌풍이 예상돼 안전사고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류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류희진 기자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