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감사원, '포항지열발전 사업 '감사 돌입
감사원, '포항지열발전 사업 '감사 돌입
  • 류희진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5일 20시 51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6일 금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청구내용 자료수집 후 6월 착수…공익감사도 병합
규모 3.1 등 유발지진 발생 이후 안전조치 적정성 점검
감사원이 포항지열발전 사업과 관련한 감사청구 2건에 대한 감사에 돌입한다.

25일 감사원은 산업금융감사국 소속 인력을 투입해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한국지질자원연구원 등 포항 지열 발전 사업 관련 기관을 대상으로 오는 5월 중 청구 내용에 대한 자료 수집을 완료하고 6월 중 감사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감사는 지난해 11월 포항시민 등이 규모 5.4 포항지진을 촉발한 지열 발전소를 건설하는 과정에서 관련 기관의 위법·부당 행위와 사업 관련 기관이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유발 지진 발생 사실 공개 등 지진 관리 방안 실행 여부 등의 확인을 위해 감사원에 국민감사를 청구한 데 따른 것이다.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또한 지난달 25일 포항 지열 발전 사업 관련 진상을 규명하기 위한 공익감사를 청구한 바 있다.

이에 따라 감사원은 사업 기획 및 시행단계에서 수행기관 선정, 지진위험성 확인 및 지진안전성 확보 방안의 적정성, 지열발전 기술개발 부지 선정의 위법·부당 여부, 시추작업 참여기업 선정 과정, 포항 EGS 미소진동 관리방안 내용 이행의 적정성, 규모 3.1 등 유발지진 발생 이후 이행한 안전조치의 적정성 등에 대한 감사를 진행한다.

이번 감사는 국민감사청구심사위원회를 개최해 관련 감사를 실시하며 산업부 장관이 청구한 공익감사도 병합해 감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류희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류희진 기자
류희진 기자 hjryu@kyongbuk.com

포항 남구지역, 의료, 환경, 교통, 사회단체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