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농업기술센터, 복숭아 GLOBAL GAP 국제인증 취득 농업인 컨설팅
상주시 농업기술센터, 복숭아 GLOBAL GAP 국제인증 취득 농업인 컨설팅
  • 김성대 기자
  • 승인 2019년 04월 26일 07시 1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4월 26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 농업기술센터가 상주 복숭아 전국 최초 GLOBAL GAP 인증에 따른 사후관리 지원책으로 컨설팅을 실시하고 있다.
상주시 농업기술센터가 상주 복숭아 전국 최초 GLOBAL GAP 인증에 따른 사후관리 지원책으로 컨설팅을 실시하고 있다.

상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피정옥)는 지난 24일 복숭아 GLOBAL GAP 국제 인증 취득 농업인 등 복숭아 친환경 영농조합법인(회장 김재목) 소속 회원들을 대상으로 컨설팅을 실시했다.

각 기관에 있는 복숭아 및 GLOBAL GAP 인증 전문가들이 복숭아 수출 농가들을 대상으로 포장 관리와 수출관리 방법 등을 소개한 것.

윤세진 미래농업과장은 “지난해 GLOBAL GAP 인증을 받은 농가들을 대상으로 한 컨설팅을 통해 수출 확대에 대한 기반을 다졌다”며 “올해도 GLOBAL GAP 인증이 수출량 증가로 이어져 농가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해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상주시 복숭아 친환경 영농조합법인 회원인 10개 농가는 지난해 전국 최초로 국제 단체 인증(Option-2)의 글로벌 GAP를 취득하는 데 성공해 상주 복숭아에 대한 국제 위상을 크게 높여 놓았다.
 

김성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성대 기자
김성대 기자 sdkim@kyongbuk.com

상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