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국민재난 안전관리 유관기관단체 회의 개최
문경시, 국민재난 안전관리 유관기관단체 회의 개최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02일 17시 4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03일 금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는 2일 시청 제2회의실에서 ‘안전하고 행복한 문경 만들기’를 위한 국민재난 안전관리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문경시는 2일 시청 제2회의실에서 ‘안전하고 행복한 문경 만들기’를 위한 국민재난 안전관리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시청 관련 부서장을 비롯 문경경찰서, 문경교육지원청, 문경소방서, 한국전력공사 문경지사, 문경시 정신건강복지센터, 문경자율방범연합회 등 21개의 유관기관이 참석했다.

이는 최근 1차 영풍마드레빌 아파트 폭발물 신고, 2차 지역 내 교회 및 아파트 폭발물 허위신고 등이 연이어 발생됨에 따라 자연재난, 사회재난, 생활안전사고 등에 대비한 통합 안전시스템 매뉴얼 구축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마련됐다.

각 기관단체는 지역 내 다양한 재난·안전사고 발생 시 대응 방안을 공유하고, 각종 인력·물자·행정지원 등 신속한 협력체계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긴밀한 업무협조를 이어가기로 했다.

회의에 참석한 문경시 관계자는 “최근 자연재난뿐만 아니라 화재·산불·미세먼지 등의 사회재난, 학교폭력·가정폭력 등의 생활안전사고 등 다양한 국민재난 문제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는 만큼 유관기관 간의 협력체계를 강화해 ‘더욱 안전하고 살기 좋은 안전도시 문경’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