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문경찻사발축제장 관광객 건강 위해 선제적 방역소독
문경시, 문경찻사발축제장 관광객 건강 위해 선제적 방역소독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03일 17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03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시보건소가 문경찻사발축제의 감염성 질환을 선제적 예방과 깨끗한 환경을 위해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문경시보건소가 문경찻사발축제의 감염성 질환을 선제적 예방과 깨끗한 환경을 위해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문경시가 문경찻사발축제장을 찾는 관광객과 시민들의 건강을 위해 방역소독을 펼치고 있다.

문경시보건소는 오는 6일까지 개최되는 문경찻사발축제기간 중 야외공연장, 저잣거리, 세트장 내 행사장, 홍보부스 설치지역 등에 소독차량을 이용해 방역을 하고 있다고 3일 밝혔다.

방역소독은 관람객이 입장하는 시간을 피하여 새벽 시간에 집중적으로 실시하며, 감염성 질환을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깨끗한 환경으로 축제장의 쾌적함이 배가 될 수 있도록 했다.

문경시보건소 관계자는 “축제장을 찾는 모든 방문객이 불편함이 없도록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유지를 위해 방역소독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경시보건소가 문경찻사발축제의 감염성 질환을 선제적 예방과 깨끗한 환경을 위해 방역소독을 실시하고 있다.

한편 4월부터 봄철 조기방역을 실시한 문경시보건소는 5월부터 읍면동 전 지역을 방역취약지역을 대상으로 여름철 방역소독을 전면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