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2021년까지 공립유치원 취원율 40% 달성
경북교육청, 2021년까지 공립유치원 취원율 40% 달성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07일 19시 1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08일 수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7개 학급 확대 추진
경북도교육청
경북교육청은 유아교육 국가책임 확대에 따라 2021년까지 공립유치원 취원율을 40%까지 조기 달성을 추진하겠다고 7일 밝혔다.

2021년까지 공립유치원 취원율 40% 확대 추진 계획에 따르면 2019년 55학급 신증설로 취원율 31.5%, 2020년 21학급 신증설로 취원율 34.1%, 2021년 71학급 신증설로 취원율 40%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조기 달성 계획에 따라 2020년 3월 개원 예정이었던 예천의 호명라온유치원을 6개월 앞당겨 2019년 9월 개원하고, 2020년 3월에는 칠곡 포남유치원, 2021년에는 예천 예담유치원, 울진유치원 등 공립 단설 유치원을 각각 설립한다는 방침이다.

또 지속적인 출산율 감소로 취원 대상아 수가 감소하고 있는 현실에서 공립 유아교육의 신뢰 향상과 유치원 교육과정 운영 내실화를 통해 공립유치원 정원대비 충원율도 높여 공립유치원 취원율 향상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공립유치원 교육과정 운영 내실화로 공립 유아교육에 대한 신뢰를 높이고 원아들이 보다 나은 교육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