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과학관, 생활과학교실사업 3년 연속 선정
구미과학관, 생활과학교실사업 3년 연속 선정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2일 16시 1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3일 월요일
  • 9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과학관이 2019년 생활과학교실사업 지역운영센터로 2017년부터 3년 연속 선정돼 국비 6억3600만원을 확보했다.
구미과학관이 한국과학창의재단(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공모사업인 2019년 생활과학교실사업 지역운영센터로 2017년부터 3년 연속 선정돼 국비 6억3600만원을 확보했다.

생활과학교실사업은 다양한실험·체험과 탐구·창작중심의 과학프로그램을 제공해 국민들의 과학에 대한 이해 및 창의력 증진, 지역·계층간 과학교육 격차 해소에 기여하기 위한 사업으로 특히 주요 참여 대상인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호응이 높다.

또한 이공계 경력단절 여성 및 고경력 미취업 청년들을 신규 강사로 모집해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고 있다.

구미과학관은 2017년부터 생활과학교실사업에 참여, 2017년 사업평가 결과 ‘우수’로 2018년에는 국비 6억원을 확보했고, 2018년 사업평가에는 ‘매우우수(최고등급)’를 받아 2019년 사업에는 3600만원 증액된 국비 6억3600만원을 확보하게 됐다.

2019년 생활과학교실사업은 총사업비 11억3600만원 규모의 예산을 들여 지역내 24개 새마을작은문고에서 창의과학교실 수업과 지역아동센터 및 공부방에서 소외계층 아동들을 대상으로 나눔과학교실, 이밖에도 다양한 과학행사 및 과학캠프를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구미과학관은 유아, 어린이를 위한 영상프로그램을 새로 도입할 예정이며, 노후 된 시설 보수 및 전시콘텐츠 확충으로 시민은 물론 외지 관광객 유치에도 톡톡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생활과학교실사업은 멀고 어렵게 느껴지는 과학을, 먼저 찾아가서 체험방식의 교육으로 쉽게 접근할 수 있게 해주는 과학교육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 유아에서 노인까지 전 연령의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문화 사업으로 발전하길 바라며, 이를 위해 더 고민하고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