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OA, 설현 등 재계약 5인 체제…"민아는 팀 탈퇴"
AOA, 설현 등 재계약 5인 체제…"민아는 팀 탈퇴"
  • 연합
  • 승인 2019년 05월 13일 14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3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AOA의 민아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룹 AOA의 민아 [연합뉴스 자료사진]

걸그룹 AOA 설현 등 다섯 멤버가 소속사와 재계약을 해 팀 활동을 이어간다. 그러나 민아는 계약을 종료하고 팀에서 탈퇴한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13일 “AOA 지민, 유나, 혜정, 설현, 찬미와 팀 유지와 재계약에 뜻을 모았다”며 “재계약을 마친 5인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도록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소속사는 “지난 7년간 함께 해온 민아는 멤버들, 회사와 논의 끝에 새 꿈을 펼치고자 다른 길을 가기로 했다”며 “민아의 선택을 존중해 계약 종료와 팀 탈퇴를 결정했다”고 알렸다.



2012년 8인조로 데뷔한 AOA는 ‘단발머리’, ‘짧은치마’, ‘심쿵해’, ‘사뿐사뿐’, ‘빙글뱅글’ 등의 히트곡을 냈다. 2016년 유경이 팀을 떠났고, 2017년 초아가 탈퇴하면서 6인 체제가 됐으며 앞으로는 5인조로 활동한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