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송영길 의원 초청 '문재인정부와 북방경제협력’ 특강
영천시, 송영길 의원 초청 '문재인정부와 북방경제협력’ 특강
  • 권오석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4일 22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5일 수요일
  • 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직원 정례회 공직자 역량강화 교육
송영길 국회의원이 영천시 5월 정례회에서 특강을 하고 있다.
송영길 국회의원(인천 계양구을)은 지난 13일 영천시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문재인정부와 북방경제협력, 남북경협을 중심으로’라는 주제로 강연을 펼쳤다.

이날 송 의원은 영천시 5월 직원 정례회에서 공직자 역량강화 교육의 일환으로 역대 정부와 문재인 정부의 북방정책 비교 및 신북방 정책의 주요 내용을 소개했다.

송 의원은 “문재인 정부의 신북방정책은 한반도와 유라시아대륙 간의 동북아 슈퍼그리드(국가간 초대용량 전력 수송시스템)를 형성해 동북아의 성장 동력 창출과 북한이라는 블루오션을 개척하는 데 있다”며 “이를 계기로 실업률과 농촌경제 문제 등 여러 경제적 문제를 해결할 기회이고 우리 경제의 활로를 찾기 위해 중국, 러시아 등 동북 각국과 연계해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송 의원은 대통령 직속 북방경제협력위원장 등의 자격으로 중국과 러시아 지도자들을 직접 면담하고 유력 외신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외교활동을 전개한 내용도 함께 소개하며 공무원들의 안목을 넓혔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이번 강연에서 남북교류협력사업 등 북방경제 협력이 가져올 경제적 효과에 대해 다시 한번 모두가 생각해 볼 수 있는 기회였다”며 “동북아 협력을 통한 강점으로 세계화 시대 발맞춰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권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석 기자
권오석 기자 osk@kyongbuk.com

영천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