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경북포럼 울릉지역위원회 정례회의 개최
새경북포럼 울릉지역위원회 정례회의 개최
  • 박재형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5일 17시 4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릉도만의 특색있는 기사 발굴에 힘써 달라"
지역발전·홍보에 회원 모두 앞장
경북포럼 울릉군지역위원회가 지난 14일 울릉군 대아리조트 구내 식당에서 첫 정기 월례회를 가졌다.
경북일보 지면평가회의 및 새경북포럼 울릉지역위원회 5월 정례회의가 가 지난 14일 울릉군 대아리조트 구내식당에서 열렸다.

이날 위원들은 위원장으로 이상호 위원을 부위원장에 안이환 위원을 추대하고 울릉지역 발전과 경북일보가 지역 언론문화 창달에 중추적인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조언을 아끼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이상호 위원장은 “울릉군의 발전과 함께 경북대구지역 대표 언론사인 경북일보의 새경북포럼울릉지역위원으로 참여한 것을 뜻깊게 생각한다”며 “울릉군 지역발전과 경북일보 발전을 위한 제언과 관심으로 새경북포럼이 지방화시대에 중추적인 역할을 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이환 부위원장은 “새경북포럼이 활성화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우리 위원들이 먼저 지역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고 말하고 “좁은 지역으로 큰 이슈와 독자들의 관심을 끌 만한 특종이 없는 지역이나 따뜻하고 우리 이웃들의 삶을 잘 전달해 주는데 경북일보가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박정욱 위원은 “울릉도만의 색깔을 담는 기사가 부족하다”며 울릉도 지역 현안·생활,·자연환경 등에서 울릉도만의 색깔 있는 기사를 발굴하고 알리는데 적극적인 노력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울릉지역위원회는 올 한해 울릉도는 개척 이래 최대 국민적 관심을 끌고 있어 무엇보다도 언론의 역할에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밝히고 울릉도 지역 발전 및 지역홍보에 새경북포럼이 선봉에 서고 위원 간의 친목도모에도 앞장서 나가기로 했다.

박재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재형 기자
박재형 기자 jhp@kyongbuk.com

울릉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