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 벽송정유계, 3선현 추모향사 봉행
고령 벽송정유계, 3선현 추모향사 봉행
  • 권오항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5일 20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4일 고령군 쌍림면 벽송정에서 고운(孤雲)최치원(崔致遠), 일두 정여창(鄭汝昌), 한훤당(寒暄堂) 김굉필(金宏弼) 선생에 대한 추모에서 초헌관을 맡은 곽용환 고령군수가 향사 봉행을 거행하고 있다. 고령군

고운(孤雲)최치원(崔致遠), 일두 정여창(鄭汝昌), 한훤당(寒暄堂) 김굉필(金宏弼) 선생에 대한 추모 향사 봉행이 고령군 쌍림면 벽송정에서 거행됐다.

지난 14일 오전 벽송정유계에서 주관한 향사 봉행은 곽용환 고령군수를 비롯한 3선현의 후손과 함께 군내 기관단체장과 유계회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초헌관에는 곽용환 군수, 아헌관은 김맹동(김굉필 후손), 종헌관은 최창돈(최치원 후손)이 각각 맡았다.

벽송정에는 3선현(先賢)의 시문이 정자의 현판에 남아 면면이 전해지고 있다.

이날 추모 향사 봉행 직전에 남부내륙고속철도 고령역 유치 서명운동이 전개되기도 했다. 이 자리에서 곽 군수는 제례 봉행을 준비한 유계 회원들을 격려하고, “고령군에 남부내륙고속도로 역이 유치 될 수 있도록 관심과 힘을 보태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하기도 했다.
 

권오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오항 기자
권오항 기자 koh@kyongbuk.com

고령, 성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