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최종부지 선정 행정절차 돌입
국방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최종부지 선정 행정절차 돌입
  • 박무환, 이만식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5일 20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 2면
  • 댓글 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주석 국방차관 후보지 방문 "주민지원대책 마련에 역량 집중"
권영진 대구시장 "연내 선정" 재차 강조
대구 군 공항 이전 부지 선정 실무위원장인 서주석 국방부 차관(사진 오른쪽)이 15일 오전 권영진 대구시장(왼쪽)을 만나 통합공항 이전 추진 방안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대구시.

국방부가 올해 연말 안으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최종 이전부지 선정 위한 정식적인 행정절차에 돌입했다.

오는 8월을 전후해 이전부지 선정 계획을 수립해 공고에 들어갈 예정이다.

이전부지 선정 계획 공고에는 △이전 후보지 △이전 주변 지역 지원방안과 이전부지 선정 절차와 기준 △이전 주변지역 지원 계획 등이 포함된다.

이를 위해 대구 군공항 이전부지선정실무위원회 위원장인 서주석 국방부 차관이 15일 오전 대구시를 직접 방문했다. 서 차관은 이어 경북 의성군과 군위군을 찾았다.

대구시 관계자는 “서 차관의 이번 대구 직접 방문은 이전부지 선정을 위한 ‘정식 행정절차에 돌입하게 된다’는 중요한 의미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서 차관은 대구시장을 방문한 자리에서 지난 9일 국방부가 개최한 ‘제3회 대구 군 공항 이전부지 선정실무위원회’의 결과를 공유하고, 향후 추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그는 “군 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른 절차를 준수하면서 연내 최종 이전부지가 선정될 수 있도록 이전부지 선정과 더불어 이전 주변 지역 주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원대책 마련에 역량을 집중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각 지자체의 협조를 당부했다.

이 자리에서 권영진 대구시장은 최종 이전부지 연내 선정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권 시장은 “이전 주변 지역 지원계획 심의 등 이전부지 선정을 위한 절차를 속도감 있게 진행해 기존 정부 발표대로 연말까지 최종 이전 부지를 반드시 선정해 달라”고 말했다.

서 차관은 “국방부도 조속한 최종 이전부지 선정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앞으로 대구시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진상 대구시 통합신공항추진본부장은 “지난 4월 2일 정부의 이전부지 연내 선정 발표 이후, 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며 “앞으로 관련 선정절차를 착실히 준비하여 연내에는 반드시 이전부지가 선정될 수 있도록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군위군도 이날 공항이전 사업절차 등을 논의하기 위해 군위군을 방문한 서주석 국방부 차관을 비롯한 국방부 관계자들을 접견했다.

이날 김영만 군위군수는 서주석 국방부 차관을 비롯한 박재민 전력자원관리실장, 한현수 군 공항이전사업단장, 심우찬 이전사업과장 등 국방부 관계자를 접견하면서 군위군민의 통합신공항 유치에 대한 열의를 전달했다.

김영만 군수는 “우리 군은 공항유치를 위해 그동안 험난한 길을 걸어왔으며, 앞으로 지원계획, 주민투표 등 최종 이전지 결정에 이르는 데 남아있는 절차들 또한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이를 위해 국방부에서도 특별법이 정한 절차대로 조속히 진행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무환, 이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이만식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boj08080 2019-05-19 21:11:10
산동네 달동네에 사람들이 몰려들어 발전되더냐?
발전은 거대한 터전에 낮은 곳에 몰려들게 되어 있어.
우보는 모든 면에서 공항자리가 아냐.
위험하긴 오죽하고.

우보공항 개떡공항 2019-05-19 21:09:32
사방에서 사람들이 몰려들고
각종 재화, 글로벌 자금들이 몰려들고
대기업, 외국기업들이 몰려들고
철 맞은 여름철 해수욕장처럼 사람들이 모여들어야지
철지난 바닷가처럼 모두 다 흩어지고 썰렁해서야 되겠나?
우보는 모든 면에서 공항자리가 아냐.
독불장군식은 안 돼. 상호협조, 협력이 잘 돼야 해.

대구시민 2019-05-19 21:08:39
<산악지대 노노>
산악지대 우보는 절대 공항자리가 아니다.

산골짜기 꼬불 꼬불 터널 --> 교통 지옥

우보는 공항자리가 절대 아니다.
가본 사람이면 의견이 다 그렇더라.

군위모지랭이 박한배 2019-05-19 21:07:38
뻥쟁이 영만영감아 우보가 공항될끼라 보는기가?
영감탱이때문에 공항이전지 결정이 늦어지잖냐?
개인적 욕심때문에 말이다.
통크게 우보?
우보?
웃기고 자빠졌내.
의성군한ㅌ 물어봐라..
국방부에도 물어보고.
주책없는 영감아
자꾸 우리보고 댓글쓰란 소리 그만하고
우리 군위군민들 시끄러워 뒤지겠다
우보 절대 반대라고 영감땜에 죽겟네

대구시민 2019-05-19 21:06:46
"골로 간다"는 말은 골짝으로 기어 들어가면
발전할기 없어서 삶이 피폐해져 곧 뒤진다는 얘기여.
앞 뒤 분간도 안되는 우보 험산 악산에 막혀 좁아터진
산골짝 한 뼘도 안 되는 우보 땅에 공항을 끌고가서
무슨 희망이 있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