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문체부 차관보, 예천군 양궁·육상 훈련시설 방문
베트남 문체부 차관보, 예천군 양궁·육상 훈련시설 방문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5일 21시 3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진 스포츠 벤치마킹…전지훈련단 파견 약속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 차관보이자 베트남체육회 부회장을 맡고 있는 트랜 덕 퐌 씨가 15일 양궁·육상 훈련시설 점검 차 예천을 방문했다.
베트남 문화체육관광부 차관보이자 베트남체육회 부회장을 맡고 있는 트랜 덕 퐌 씨가 15일 양궁·육상 훈련시설 점검 차 예천을 방문했다.

이번 점검단은 트랜 덕 퐌 차관보를 비롯해 응유엔 트롱 호 문화체육관광부 엘리트체육 제2국장, 엘리트 제1국 부국장, 기획재정국 부국장, 인적자원국 부국장, 국제협력국 주무관 등으로 구성돼 일본도쿄올림픽 대비 전지훈련장 점검과 2021년 하노이 동남아시안게임 유치에 따른 선진 스포츠 시설 벤치마킹을 위한 것이다.

점검단은 먼저 예천군청을 방문해 김학동 예천군수와 환담을 나누며 스포츠인프라 구축과 스포츠마케팅을 통한 지역 활성화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어 예천실내육상훈련장과 예천진호국제양궁장을 차례로 둘러보며 예천이 자랑하는 양궁·육상 훈련 시설에 대한 감탄과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한국 양궁에 깊은 관심을 보인 트랜 덕 퐌 차관보는 예천군청, 일본주니어대표팀, 예천여고, 경북일고 선수단의 합동 훈련을 참관하고 직접 양궁체험을 하며, 아름다운 진호국제양궁장의 경관과 세계최강 대한민국 양궁에 깊은 인상을 받고 베트남 국가대표 양궁선수단을 예천군으로 전지훈련을 보내기로 약속했다.

예천진호국제양궁장은 최근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양궁 경기 개최가 확정된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양궁장이라 할 수 있다. 아름다운 경관과 최고의 훈련시설, 실시간 중계가 가능한 중계시스템과 대형 전광판을 갖추고 있어 훈련 뿐 아니라 각종 대회 장소로도 명성이 높다.

특히, 지난달 20명의 중국 국가대표 선수단이 열흘간 전지훈련을 하는 등 지난해부터 8개국 연인원 1,085명의 선수단이 찾은 국제적인 양궁 전지훈련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국내 유일의 육상 전용 돔훈련장 등 최고의 시설을 갖춘 예천육상훈련시설 또한 국내 최고의 육상 훈련시설로 알려져 있다. 특히 지난해 예천에서 열린‘제46회 KBS배 전국육상대회 겸 2018 코리아오픈 육상대회’에는 10명의 베트남 선수단이 참가했었다.

당시 대회에 참가했던 해외 선수단(10개국 83명)은 “비록 작은 도시이지만 예천의 훈련 시설은 아시아 어디에서도 본 적이 없는 최고 수준이다”며 극찬했다. 또 홍콩 선수단 앤써니 총감독 역시 “예천으로 전지훈련을 오고 싶다.”고 말했다.

예천군 관계자는 “2020 도쿄올림픽에 대비해 적극적인 스포츠마케팅으로 국내 뿐 아니라 많은 해외 전지훈련 선수단이 예천을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계획을 밝혔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