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공 애린복지재단이사장, 2019 포항 시민상 수상자 선정
이대공 애린복지재단이사장, 2019 포항 시민상 수상자 선정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6일 19시 54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7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복지·문화·예술 발전 공로 인정
‘시승격70년 2019 포항시 시민상’에 이대공 씨 선정

포항시 시민상심의위원회는 16일 ‘2019 시민상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이대공(78·애린복지재단 이사장)씨를 2019 시민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위원회에서는 후보자들의 공적사항을 면밀히 검토한 결과 이대공씨의 공적이 52만 시민의 귀감이 된다고 판단돼 2019 시민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이대공씨는 (재)애린복지재단을 설립했으며, 경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포항시체육회 부회장, (사)포항생명의전화 이사장, (사)포항범죄피해자지원센터 이사장 등을 역임하면서 지역의 복지, 문화, 예술 발전에 많은 기여를 해왔다.

한편, 포항시는 오는 6월 8일 시민의 날 기념식에서 시민상을 전달할 예정이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