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유니맥스 등 10개사 국방기술지원 신규 협약
㈜한컴유니맥스 등 10개사 국방기술지원 신규 협약
  • 하철민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6일 21시 1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17일 금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 국방벤처센터, 모두 50개사
구미시와 구미 국방벤처센터가 16일 구미시 종합비즈니스 지원센터에서 ㈜한컴유니맥스 등 10개 기업과 국방기술지원 신규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구미시
구미 국방벤처센터 지역 협약기업이 50개로 늘어났다.

구미시와 구미 국방벤처센터는 16일 구미시 종합비즈니스 지원센터에서 ㈜한컴유니맥스 등 10개 기업과 국방기술지원 신규 협약을 체결했다.

이로써 2014년 개소 당시 14개 협약기업으로 출발한 구미 국방벤처센터 협약기업은 올해 신규기업을 포함해 총 50개 기업으로 늘었다.

방위사업청과 구미시로부터 사업예산을 지원받아 운영되는 센터는 국방연구개발사업 진입을 희망하는 기업을 위한 사업과제 발굴, 개발비 지원, 판로개척 등 지역의 방산 분야 중소·벤처기업 육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구미에 있는 협약기업의 국방 분야 매출은 2014년 개소 이래 3135억 원으로 지역의 국방산업 발전 및 고용 창출에 많은 이바지를 하고 있다.

구미시는 LIG넥스원, 한화 시스템, ㈜한화 등 국내 최고의 방위산업체가 소재하는 한국 방위산업의 메카로 방위산업을 위한 우수한 연구개발 및 제조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으며, 유도무기·통신장비전자통신 및 탄약사업의 집적지로 전국종사자 수의 22%를 차지하고 있다.

시는 지역 방위산업의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전자·정보통신 분야 국방 단종부품 시범사업, 국방 공공 섬유 소재 산업 육성사업을 추진 중이며, 종합적이고 특성화된 혁신모델 수립을 위해 연구용역을 시행하고 10월에는 2019년 대한민국 스마트 국방·드론 산업대전을 개최할 예정이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보안, 국가안보 등의 특수성을 갖고 있어 진입장벽이 높은 국방 분야에 지역 중소기업이 진출하는데 구미 국방벤처센터가 마중물 역할을 해왔다”며“앞으로도 구미시 국방산업의 중심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중서부권 본부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