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멀티미디어학회, '2019 춘계학술대회' 포항서 대성황
한국멀티미디어학회, '2019 춘계학술대회' 포항서 대성황
  • 곽성일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19일 17시 1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0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도시, 포항' 주제 400여편 연구논문 발표
멀티미디어와 IT응용 분야 국내 최대 학회인 한국멀티미디어학회(회장 김치용) ‘2019 춘계학술대회’가 지난 17, 18일 양일간 포항에서 열렸다.
멀티미디어와 IT응용 분야 국내 최대 학회인 한국멀티미디어학회(회장 김치용) ‘2019 춘계학술대회’가 지난 17, 18일 양일간 포항에서 열렸다.

이번 학술대회는 ‘미래도시, 포항’이라는 대주제 아래 400여 편의 연구논문이 발표됐다.

첫 날인 17일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김정원 인터넷융합정책관의 ‘혁신성장을 위한 5G+ 전략’이란 기조강연을 시작으로 연세대 이강현 교수의 ‘의료신기술과 멀티미디어’, 포스텍 곽지영 교수의 ‘스마트시티 협업 기술’을 주제로 한 특별강연 등 다양한 강연과 발표가 이뤄졌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김정원 인터넷융합정책관은 ‘혁신성장을 위한 5G+ 전략’이라는 주제의 기조강연에서 정부가 2026년 5G 세계시장 15% 점유, 생산액 180조원 달성 및 양질의 일자리 60만개 창출을 목표로 15대 5G 전략산업을 육성하고자 한다는 의지를 밝혔다.

연세대 이강현 교수는 ‘의료신기술과 멀티미디어’라는 주제의 특별강연에서 초고령 사회에 의료 신기술과 멀티미디어의 융합은 필수적이고 수많은 의료 정보콘텐츠는 새로운 정보처리 기술로 완전히 또 다른 새로운 차원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2일차 튜토리얼 강연에서는 네이버의 이활석 박사가 ‘딥러닝 기술의 트렌드와 OCR(Optical Character Recognition)사례’를, KT 송성주 마이스터가 ‘자율주행산업 동향 및 KT 5G 자율주행 소개’를 등을 비롯해 수많은 가상현실, 빅데이터시스템, 게임, 3D입체음향 등 의미 있는 논문발표가 이어졌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이라는 도시가 미래도시로 발전하기 위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많은 것을 알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포항은 기존 철강산업도시 이미지 탈피와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지속성장과 고급 일자리 창출을 위해 바이오, ICT산업에 집중하고 있어 한국멀티미디어학회가 융합기술분야에서 많은 협력과 제안을 해 주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사회1,2부를 총괄하는 행정사회부 데스크 입니다. 포항시청과 포스텍 등을 출입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