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화재 완진…인근 10개 공장·창고 번져 4곳 전소·2곳 반소 피해
구미 화재 완진…인근 10개 공장·창고 번져 4곳 전소·2곳 반소 피해
  • 박용기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09시 49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어
20일 오전 구미시 공단동 한 전자부품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하고 있다.
20일 오전 구미시 공단동 한 전자부품공장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하고 있다.

20일 오전 3시 36분께 구미시 공단동에 있는 한 전자부품공장에서 불이 나 인접 공장으로 번지면서 6개 공장이 피해를 봤다.

구미시와 소방당국에 따르면 영진아스텍 2공장에서 시작된 불은 인근 10개 공장과 창고로 번져 4개 동 전소, 2개 동이 반소됐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소방당국은 인력 300명과 소방차 등 61대를 동원해 진화에 나서 4시간 40분만인 오전 8시 16분께 불길을 잡았다.

일부 공장에 염산과 불화수소산, 질산 등의 유해 화학물질이 보관 중이었지만 안전한 장소로 옮겨 피해는 없었다.

오전 4시 32분 대응 1단계, 오전 5시 7분 대응 2단계가 발령됐고, 5시 25분 대응 1단계로 하향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과 재산피해액 등을 조사 중이다.

 

박용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용기 기자
박용기 기자 ygpark@kyongbuk.com

김천,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