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교육지원청, 문경학생 생각모음·생각말하기 캠프 실시
문경교육지원청, 문경학생 생각모음·생각말하기 캠프 실시
  • 황진호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17시 43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경교육지원청은 17~18일 문경새재유스호스텔에서 초·중학생 80명과 지도교사 12명이 참가한 가운데 ‘2019 문경학생 생각모음·생각말하기 캠프’를 실시했다.
경상북도문경교육지원청은 17~18일 1박 2일 동안 문경새재유스호스텔에서 초·중학생 80명과 지도교사 12명이 참가한 가운데 ‘2019 문경학생 생각모음·생각말하기 캠프’를 실시했다.

지역 내 초·중학생들이 함께 모여 생각을 모아보고 발표하는 2019 문경학생 생각모음 캠프는 문경시장학회의 재정적 지원으로 2017학년도에 이어 세 번째 실시하는 것이다.

이번 캠프는 ‘내 기억 속의 행복’이라는 주제로 학생들이 ‘시간 가게’를 읽고 책과 관련된 소그룹별 과제를 정하여 이야기를 나누는 활동을 거치며 행복한 기억들을 발표하는 활동을 했다.

남병훈 교육지원과장은 “2015개정교육과정에서 한 학기 한 책 읽기를 도입한 만큼 학생들이 책 읽기를 어렵게 생각하지 말고 캠프 활동처럼 다양한 활동을 통해 읽고 이해하며 발표하는 능력이 향상되기를 기대한다” 라고 격려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