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군, 장원벌 확대보급 추진…권영덕씨 농가서 시범 평가회
예천군, 장원벌 확대보급 추진…권영덕씨 농가서 시범 평가회
  • 이상만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18시 0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4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천군은 정부장려품종 1호 꿀벌 “장원벌”(농촌진흥청과 공동개발)을 대량 보급하기 위해 경상북도 농업기술원과 공동으로 2016년부터 현재까지 도내 23개 시군 36개소에 9,154마리의 장원벌을 보급했다.
예천군은 20일 오전 10시 감천면 석송로 권영덕 농가에서 꿀벌 전업농가 및 시군담당자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2019년 장원벌 확대보급 시범사업 현장 평가회를 실시했다.

예천군은 정부장려품종 1호 꿀벌 [장원벌](농촌진흥청과 공동개발)을 대량 보급하기 위해 경상북도 농업기술원과 공동으로 2016년부터 현재까지 도내 23개 시군 36개소에 9,154마리의 장원벌을 보급했다.

지난해에는 기온 이상으로 아카시아 꿀의 생산량이 예년의 30%에 머물러 양봉농가들이 큰 피해를 보았으나 올해는 아카시아 개화 시기에 기온이 적절했고 보급된 장원벌의 능력이 극대화돼 일반벌 사육 농가 대비 30% 정도 꿀 생산량이 증가하ㅗ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또한, 화분생산량 및 잡화꿀 생산량도 일반벌에 비해 생산성이 50% 이상 높아 벌 100군당 농가소득이 6천1백만 원으로 65% 이상 소득이 증가하는 효과를 거둘 것으로 보고 있다.

향후 예천군과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도내 30여 만군의 꿀벌을 장원벌로 대체하여 꿀 생산량을 1,900여 t향상하여 200억 원의 소득을 증대시켜 나갈 계획이다.

이상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상만 기자
이상만 기자 smlee@kyongbuk.com

경북도청, 경북지방경찰청, 안동, 예천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