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대 일자리센터-한전 경북본부, 멘토링 운영…취업역량 강화
안동대 일자리센터-한전 경북본부, 멘토링 운영…취업역량 강화
  • 정형기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19시 4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OB다多하게 돕다’에 참가해 강의를 듣고 있는 모습
국립안동대학교 대학일자리센터와 한국전력공사 경북지역본부(본부장 박정석)는 멘토링 프로그램 ‘청년을 잡JOB다多하게 돕다’를 17일에 개최하고 멘토 멘티 상견례 시간을 가졌다.

안동대 대학일자리센터는 지난해부터 한국전력공사 경북지역본부 신입사원들과 함께 지역청년을 대상으로 공공기관의 직무분석, 이력서 자기소개서 강의, NCS강의를 내용으로 멘토링을 실시하고 있다.

·2018년에는 35명의 멘티를 대상으로 15명의 멘토들이 160회 이상의 멘토링을 진행해 지역 청년들에게 큰 호응을 일으킨 바가 있다.·

올해도 한전 경북본부 현직자 멘토 22명과 함께 안동대 재학생뿐만 아니라 지역청년 40명을 대상으로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됐고 17일 멘토와 멘티 상견례 자리를 가졌다.

또 이날 멘토링 행사에 앞서 한전 경북지역본부와 한국남부발전 안동발전본부의 신입사원·23명 등이 자리를 같이해 지역청년 80명에게 토크콘서트 특강을 펼쳤다.

앞으로 ‘청년을 JOB多하게 돕다’ 멘토링 프로그램은 12월까지 현직자 특강, 한국전력공사 설비견학, 모의면접, 입사지원서, 선배와의 만남 등 다양한 오프라인 활동을 연계해 실질적으로 진로과 취업역량을 강화하는 프로그램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 멘토링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 안동대 4학년 안현지 학생은 “안동지역·출신이라 산업에 종사하고 있는 현직자나 공공기관 신입사원을 만나기가 어려웠다. 그런데 멘토링 프로그램을 통해 입사준비뿐만 아니라 사회와 지역을 생각할 수 있는 시야를 넓히고 기간산업에 대해서도 이해를 할 수 있어 좋을 것 같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