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흥섭 포항 청하남성의용소방대원, 바다 추락 차량 운전자 구조
황흥섭 포항 청하남성의용소방대원, 바다 추락 차량 운전자 구조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20시 35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웠던 기술 활용해 소중한 생명 구했죠"
황흥섭 포항북부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원
황흥섭 포항북부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원

포항의 한 의용소방대원이 바다에 추락하는 차량을 발견하고 적극적인 구조활동을 펼쳐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포항북부소방서는 청하남성의용소방대 소속 황흥섭(50) 대원이 지난 19일 오후 6시께 북구 청하면 방어리 방파제 인근에서 차량이 바다로 추락하는 것을 발견, 119에 신고 후 구조활동을 펼쳐 생명을 구했다고 20일 밝혔다.

황흥섭 대원은 사고 당시 자신의 사무실에서 추락방지 구조물 사이로 차량이 진행하다 바다로 추락하는 것을 목격했다.

그는 곧바로 119 신고를 하고, 자신이 보유한 장비를 사용해 물에 잠기고 있는 차량 앞유리 부수고 차량에 진입해 운전자 1명을 구조했다.

119소방대원들이 현장 도착 당시 황 씨의 구조활동으로 운전자는 안전하게 구조가 완료된 상태였다.

김두진 포항북부소방서 구조구급과장은 “적극적인 활동으로 소중한 생명을 구한 황흥섭 대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향후 표창장 수여를 추진할 예정”이라고 했다.

한편 황흥섭 대원은 지난 2011년 청하남성의용소방대원으로 입대해 현재까지 활동 중이다.

응급구조사 2급, 스킨스쿠버, 인명구조 강사 자격 등을 보유한 수난구조분야의 베테랑으로 알려져 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