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 영문고, 경북도내 3번째 배구부 창단
안동 영문고, 경북도내 3번째 배구부 창단
  • 오종명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21시 10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종칠 감독 선임하고 1, 2학년 선수 8명으로 팀 꾸려
영문고등학교가 오는 24일 배구부 창단식을 갖고 경북에서 3번째로 엘리트 고교 배구부로 이름을 올린다.

영문고등학교가 오는 24일 배구부 창단식을 갖고 경북에서 3번째로 엘리트 고교 배구부로 이름을 올린다.

영문고는 감독으로 서종칠 감독을 선임하고 지역과 전국의 유망주 1, 2학년 선수 8명으로 팀을 꾸렸다.

이번 영문고 배구팀 창단으로 경북지역은 경북체고·구미 현일고와 함께 3개팀 체제가 구축돼 경북고교 배구발전을 더욱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금까지 안동지역에서는 초등학교 배구부가 운영되고 있지만 중·고 엘리트 배구팀 부재로 우수 선수들이 다른 지역으로 유출되는 실정이었다. 이번 창단으로 지역 내 우수선수들의 체계적인 관리가 가능해졌다.

영문고 배구부는 지난 4월 선수구성이 완료되지 않고 첫 출전한 경북도민체전에서 한국생명과학고 선수들과 연합팀을 이루어 4강에 진출하는 등 만만치 않은 전력을 선보였다.

서종칠 감독은 “앞으로 가능성 높은 기대되는 선수들이 합류예정이며 체계적이고 강도 높은 훈련으로 전력을 극대화 한다면 좋은 성적을 기대해도 좋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