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KIOST 독도연구팀, 독도 해양미생물서 항암효과 지닌 신물질 발견
KIOST 독도연구팀, 독도 해양미생물서 항암효과 지닌 신물질 발견
  • 손석호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0일 21시 28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0일 월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도리피드' 명명…국제 학술지에 연구결과 게재·국제특허 출원
독도 신물질 분리과정 및 구조.
독도 신물질 분리과정 및 구조.

독도 주변 해역에서 사는 해양미생물에서 항암 효과를 지닌 신물질이 발견됐다.

해양수산부와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은 독도 주변해역 퇴적토에 사는 해양미생물에서 항암효과가 있는 3종의 신물질을 발견하고, ‘독도리피드(Dokdolipids A-C)’로 명명했다고 20일 밝혔다.

KIOST 신희재 박사가 이끄는 연구팀은 2006년부터 추진된 ‘독도 지속가능 이용 연구사업’의 일환으로 이번 연구를 진행, ‘독도리피드’가 6종의 암에 대해 항암활성을 보유하고 있음을 밝혀냈다.

KIOST는 이번에 발견한 신물질인 ‘독도리피드’의 활용 가능성과 상용화 등에 대해 지속적으로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연구결과는 세계적인 권위의 해양의약분야 학술지인 ‘마린 드럭스’에 최근 게재됐으며, 국내특허와 국제특허 출원도 올해 초 완료됐다.

이번 ‘독도리피드’ 발견 및 국제학술지 게재는 전 세계에 독도를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박찬홍 KIOST 동해연구소장은 “독도에는 1만2000여 종의 다양한 해양미생물이 존재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독도의 해양미생물로부터 질병 치료효과가 있는 신물질에 대한 연구를 지속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