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토] 부부의 날 일깨우는 경주 황성공원 원앙 한쌍
[포토] 부부의 날 일깨우는 경주 황성공원 원앙 한쌍
  • 이은성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1일 17시 42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부의 날인 21일 경주시 황성공원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 원앙새 한 쌍이 소나무 위에서 사랑을 속삭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부부의 날인 21일 경주시 황성공원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 원앙새 한 쌍이 소나무 위에서 사랑을 속삭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부부의 날인 21일 경주시 황성공원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 원앙새 한 쌍이 소나무 위에서 사랑을 속삭이고 있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부부의 날인 21일 경주시 황성공원에서 천연기념물 제327호 원앙새 한 쌍이 소나무 위에서 사랑을 속삭이고 있다.

매년 5월 21일은 둘(2)이 하나(1)가 된다는 뜻을 담고 있는 부부의 날이다.

2003년 12월 18일 민간단체인 ‘부부의 날 위원회’가 제출한 ‘부부의 날 국가 기념일 제정을 위한 청원’이 국회 본회의에서 결의되면서 2007년에 법정기념일로 제정됐다. 제정 목적은 부부관계의 소중함을 일깨우고 화목한 가정을 일구자는 취지이다.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은성 기자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