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 장량지역 국공립유치원 건립 촉구
포항 장량지역 국공립유치원 건립 촉구
  • 양승복 기자
  • 승인 2019년 05월 22일 17시 06분
  • 지면게재일 2019년 05월 23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진위, 박용선 경북도의원 만나
박용선 경북도의원
이상욱 포항 장량지역 국공립유치원 건립추진위원장 등 주민대표 10여 명은 지난 21일 박용선 경북도의원 사무실을 방문, 지역구 도의원으로서 단설유치원 설립에 적극적으로 나설 것을 요구했다.

박 의원에 따르면 이들은 국공립유치원이 다른 지자체에 비해 턱없이 부족하다며 공·사립 유치원 선택권을 침해받고 있다고 강한 불만을 제기했으며, 장량동이 지역구인 박용선 도의원이 지역 어린이들의 학습권 보장에 앞장서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앞서 건립추진위는 지난달 5일 포항교육지원청을 방문해 포항이 경북지역 타시군과 비교해 단설유치원이 부족하다며 북구지역에 단설유치원을 신설해 달라는 주민 2천여명의 서명이 담긴 청원서를 전달했다.

이에 대해 교육지원청 관계자는 “포항 북구 지역의 공립단설유치원 설립을 위한 학부모 및 지역민들의 청원사항에 대해 깊이 공감하고 있으며, 설립을 위한 부지 선정·매입 및 건립과 관련된 사항 등을 도교육청 관련 부서와 함께 신중히 검토 중이다”는 원론적인 답변을 했다.

박 의원은 “단설유치원 설립은 헌법에서 보장하는 교육의 기회균등 차원에서 수용해야 할 시설이지만 그동안 사립유치원이 유아교육에 기여한 점도 종합적으로 검토해 도교육청에 건의하겠다”며 “국공립 유치원을 확충해 우리 지역 어린이들이 국가기관의 관리를 받는 투명하고 안전한 유치원에서 교육받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